본문 바로가기
여행/160627 Okinawa

피치항공 타고 오키나와 나하공항으로!

by UH 2016. 6. 30.
반응형



비행기가 오후가 되니까 여유가 넘치네요


저번 여행에서 너무나도 고통을 받았기 때문에 2시간 전에 인천공항에 도착해봅시다








여유롭게 햄버거도 하나 먹고






오늘의 비행기는 피치항공


오키나와까지 왕복 7만 5천원 ...


놀라운 가격입니다 ..






호오 ...





착륙 중






착륙함


비온다더니 맑네요


일기예보를 믿을 수 없어







아니 근데 갑자기 잘 가더니 무슨 화물터미널같은데 세워줌






ㅋㅋㅋㅋ


입국심사장 한켠에 짐이 막 가득 쌓여있길래 단체승객 짐인가 싶었더니만


그게 수하물 찾는 곳이었음 ㅋㅋㅋ


어메이징 ㅋㅋㅋ






나하공항 LCC 터미널은 터미널 연락 셔틀 버스를 타고 나가야한다


간사이 2터미널이나 후쿠오카공항 국제선터미널같은 구조.



셔틀버스가 들어올때까지 터미널 안에서 줄 서서 기다리라는 안내문.


밖에 작업 차량이 들락날락해서 위험하니 안에서 기다리는 건데...




그것보다 문제는 지금 오키나와가 너무 덥다. 


습도가 거의 90%에 육박해서 오후 7시임에도 불구하고 체감온도가 거의 40도.


터미널 밖에 나가면 깜짝 놀랄 정도로 정말정말 덥다








이게 뭔가 했더니만 셔틀버스 타는 대기줄이었음


한국어로 설명이 안 되어있어서 내린 사람들이 다 우왕좌왕하면서 터미널 안팎으로 들락날락하고 있더라.....





여유있게 버스 타고 나감


직접 LCC터미널로 바로 오는 게 불가능한 구조인 것 같다


중간에 이런 보안문이 있어서 반드시 셔틀을 타야되는 듯






근데 진짜 상상 이상으로 덥다...


일단 모노레일 타러 감






전국 경전철/LRT/노면전차 정복을 13년 11월달에 했었는데, 한 개를 아직 못 했다. 그게 오키나와 유이레일인데,


완성할 겸 1일 승차권을 삼. 어차피 오늘 모노레일 세 번 탈거라



근데 24시간권임ㅋㅋㅋㅋㅋㅋ


일정이 2박 3일이라 그냥 2일권 사면 마지막날까지 쭉 48시간 쓸 수 있는데 멍청하게 1일권 사서 돈낭비함 ㅋㅋㅋ


안내문 한 번만 읽고 샀으면 될 것을 ....





유이레일


지역 촌락 공통체를 뜻하는 류큐 방언인 ゆいまーる(유이마루) 에서 따온 이름이라고 합니다





일단 앨범 살 게 있어서 잠시 하차






빨리 에어컨을 쐬지 않으면 죽을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