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이 너무 없어서 짜증이 나기 때문에 돈을 찾았습니다

 

뭐 2천엔이지만 ..

 

 

세븐일레븐에서도 마스터카드는 1,000엔 단위로 찾을 수 있더라구요

 

처음에 금액 선택할 때 1000JPY×10 10000JPY 20000JPY 뭐 이런 식으로 나오는데

 

기타 버튼 누르고 금액 직접 입력하면 1천엔 단위도 인출 가능함

 

비자카드는 몰라용

 

 

세븐일레븐 세븐뱅크는 24시간 365일 이용 가능하니까 우체국보다 더 편리합니다

 

 

 

 

뭔가 사이타마까지 왔는데 구경을 아무 것도 안 하고 가긴 좀 그래서 걸어보기로 함

 

 

 

 

토리이가 있길래 신사라도 있나 싶었는데 그냥 산책로..

 

 

 

 

 

 

사실 원래는 카와고에를 가려고 했었는데

 

왕복 600엔의 교통비조차 낼 돈이 없어 그냥 사이타마 죽돌이로 ..

 

 

 

 

 

그냥 골목골목 돌아다녀봄

 

 

 

 

 

 

음 들고 있는 짐이 많아서 짜증만 나니까 그냥 점심 먹는걸로

 

 

 

 

 

 

그래도 일본에서 마지막 식사가 될지도 모르는데 좀 맛있는 거 먹으러 왔습니다

 

 

 

 

 

텐동을 먹기로 합니다

 

원래 밥 위에 튀김 올라간 밥은 카츠동 아니면 안 먹긴 하는데 오늘은 기분전환겸

 

 

 

 

 

근데 점심시간이라 대기가 걸려있어서 기다림 ㅜ

 

 

 

 

 

그러고 보니 아직까지도 전철을 단 한 번도 안 탔네요

 

도쿄 여행에서 전철을 안 타고 돌아다니고 있다니 정말 놀랍습니다

 

 

 

 

 

하하

 

장어가 통째로 하나 올라가있는 걸로 시킴

 

사실 이거 안 먹으면 카와고에 가고도 남았는데 걍 비싼 밥이 먹어보고 싶었음

 

 

 

 

 

야채를 정말정말 싫어해서 텐동에 올라간 야채튀김들 다 걸러내고 안 먹고 그랬는데

 

막상 먹어보니까 맛있길래 다 먹어버렸다

 

그래도 가지는 안 먹습니다만

 

 

 

 

 

 

이번 여행에서 가장 먼저 간 역은 오미야 조차장역이군요

 

 

 

 

수소수를 사려고 동네 세븐 일레븐을 전부 이잡듯이 돌아다니고 있는데

 

수소수따위는 없었다 ..

 

왜 하필 수소수냐면 

 

 

 

 

 

 

깊은 사연이 있는 물이거든요

 

그래서 꼭 들고 가고 싶었는데 결국 못찾음

 

저거 파는 곳 있긴 한거냐??

 

 

 

 

토호쿠신칸센 죠에츠신칸센 사이쿄선 우츠노미야선 타카사키선 케이힌토호쿠선 쇼난신주쿠라인 뭐 별의별 노선이 다 모이는 곳이라

 

거의 30초에 한 대씩 열차가 지나간다

 

잠깐 온 김에 기차 사진도 찍고

 

 

 

 

 

 

결국 수소수는 못 구하고 회장으로 돌아옴

 

 

 

 

 

그렇다 난 원래 철덕이었던 것이다

 

 

 

 

 

아직 이번 여행에서 한 번도 안 탔지만 ..

 

 

 

 

 

정말 깨끗하게 잘 꾸며진 동네다

 

동네 이름부터가 사이타마 신도심(新都心) 이기도 하고

 

 

 

 

 

 

회장 들어가다가 레어한 게 지나가길래 또 포토 타임

 

 

 

 

원래 도쿄 ~ 이즈반도 구간을 다니는 “슈퍼 뷰 오도리코” 전용 251계 전동차인데

 

뜬금없이 이런데서 다니고 있다..

 

 

 

 

뭐 기차 사진은 됐고

 

오늘도 과금성을 한 번 보고 입장

 

 

 

 

 

안에도 들어갈 수 있길래 들어가봄

 

짧은 영상을 틀어주는데 와 시작한지 1분만에 울뻔했다 ..

 

왤케 감동적으로 만들어놨냐 ..

 

 

 

 

 

2일차도 이렇게 시작합니다

 

 

 

 

 

안 그래도 휴식시간도 없는데 물 많이 마시면 화장실 가고 싶어지니까 물은 500ml로 제한

 

 

 

+++

 

+++

 

 

 

이렇게 2일차 라이브도 끝이 났고 ..

 

비밀 계단 통로(?)를 통해 빠르게 빠져나왔다

 

 

 

 

 

“5. 아이돌마스터 신데렐라 걸즈 4thLIVE TriCastle Story ~2일차”의 0개의 댓글

  • BD로 보는데 ㅜㅜ 출연진도 그렇고 세트리스트도 ㄹㅇ 좋았습니다. 이왕이면 스타디움 모드로 좀 해주지 ;;;

    그나저나 역시 STORY는 GOIN’!!! 뒤에 있어야 맞는것 같습니다.

    코이카제 나올때 ‘??? 하야미???’ 하고 실물 보고 얼굴 꼬집을 정도의 수준이었습니다.

  • 그나저나 우에사카랑 누나랑 화해했는지.. 제가 워낙 바빠서 어떻게 됬는지 모르겠네요.. 알려주시면 혼토니 아리가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