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또 비옴!

뜬금없이

시모노세키까지 남은 거리를 알게 되어버렸습니다

아직도 300km입니다.

이거 적재 괜찮은건지 괜히 불안함

죽고 싶지 않아서

필요 이상의 차간거리를 벌리는 중

네비를 찍어봤느넫

5시간 걸린다고 합니다

시모노세키에 늦어도 3시까진 가야 하는데

아슬아슬합니다

고속도로를 최대한 활용해야겠습니다

이제는 국도여행같은 거 하면 큰일남

어차피 무료긴 한데

막상 타려고 하면 없는 게 고속도로라

..

이렇게 중간중간에 고속도로 미개통 구간이 많아서

자꾸 내려와야 합니다

바다도 보고

다시 또 고속도로를

올려야하는데

!!!

9시-17시 공사중이라고 그냥 9번 국도 타고 가라고 합니다

아니~~~~ 급하다고~~

저렇게 좋은 도로를 놔두고

뭐하는 짓일까요 여기서

화장실 타임 5분 갖고

계속 9번 국도입니다

한 번 달려본 적 있던 도로지만

정말 지독하게 긴 도로입니다

시내로 가면 현기증나니

고속도로

ㄱㄱㄱㄱ

톨게이트는 항상 긴장이 됩니다

이제는 고속도로가 보이면 무조건 들어가야 합니다

잘못하면 출국을 못 합니다…

얼마 안 함

차들이 유료 구간을 안 들어오려고 해서 도로가 한산함

저도 작년엔 여기로 안 왔었죠

다시 무료 구간으로 풀리는데

그러면 차가 갑자기 많아집니다

무료고 뭐고 간에 일단 고속도로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또 끝남 ㅡㅡ

9번 국도가 질려가는 찰나에

네비는 9번 국도가 아닌 다른 경로를 알려주는 거 같습니다

더 빠른 길을 알려주는 거일테니

명령을 거스르지 않기로 합니다

191번 국도입니다

산인 본선 따라가는 국도인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게 더 긴데

야마구치선 따라가는 빨간 경로가 9번 국도

산인 본선 따라가는 파란 경로가 191번 국도

길이는 당연히 191번이 깁니다

시모노세키까지 거리가 늘었습니다!!!

괜찮은거겠죠??

“36. 이즈모 ~ 마스다”의 0개의 댓글

  • 늘어지거나 하면 재미없으니 일부러 핀치를 만들어내시는걸로(?)

  • 글과 사진에서 매우 긴박함이 느껴집니다. (정주행중..ㅋㅋㅋ재밌네용)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