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분간 보통열차입니다

요도선은 시코쿠 서부를 돌아서 코치와 마츠야마를 바로 이어주는 노선인데

아무도 이런 노선을 타고 가는 사람은 없기 때문에 하루 4편밖에 안 다닙니다

보통 버스로 가죠..

여기서 토사쿠로시오철도 나카무라선과 분기

에가와사키(江川崎) 까지는 시만토가와(四万十川)를 따라감

코치현이 끝나지 않아요

이 열차 약간 문제가 있는데

시코쿠 디젤동차들은 무려 화장실이 안 달려있습니다

편도 3시간을 타고 가는데 화장실 없음. 인권 유린 수준인데요

그래서 역에 정차한 시간을 이용하여 화장실을 가라곤 되어 있는데…

지금 이 열차가 막차고 역 정차 시간은 전부 30초라서 불가능ㅋㅋㅋㅋ

그래서 그런지 에가와사키역에서 30분 정차가 잡혀있는데

누가 봐도 화장실 타임으로 만들어놓은 거 같음

이게 마지막으로 건너는 시만토가와

에가와사키역 도착

30분 정차입니다

당연히 모든 승객은 화장실로

교행도 하는데 반대편 열차는 먼저 갔고

타고 갈 열차는 30분 후 출발입니다

원맨운행이지만 당연히 승객들이 열차 밖으로 나갈 걸 알기 때문에 승차권 보려고 하지도 않음

벚꽃이 정확히 만개 상태라서 어디든 대충 그림 나옴

무인역이고요

정기권 구입 신청서를 써놓고 가면 다음 날 어떻게든 해주는 시스템인듯…

열차가 좀 특이한 모양새였는데

좌석 일부에 장식장이 있어서 이런 식으로 소품이 전시되어 있음

해 떨어지니까 바로 아무것도 안 보임ㅋㅋㅋ

종착역인 우와지마역 도착

근데 무슨 환승시간을 2분으로 잡아놔서 차장이 “환승 시간이 짧으니 빨리가십쇼” 라고 하는데

진짜 걸어서는 환승이 안 되는 수준으로 개빡빡하게 해놓음

대체 왜…

그래서 또 허겁지겁 탔습니다

그래도 특급이네요… 당분간 또 보통열차 탈 일 없을? 예정

시코쿠 최서단역이라는 야와타하마역을 지나서

마츠야마로 돌아왔습니다

이 구간은 내일 다시 내려갔다 올라갈거라서 대충 지나갔습니다

요산선이 이렇게 갈라져있어서

내일 또 내려갔다 올라갈 거기때문….

내일 쓸 표를 미리 예약하려고 했는데 정말 칼같이 21시에 문을 닫아버렸네요

오픈 시간이 4시 50분이니 내일 해도 문제 없을 듯

아까 쿠보카와부터 말도 안 되는 칼환승 릴레이가 이어져서 밥을 전혀 못 먹어서

오늘의 여섯끼째 밥 먹으러 감

시코쿠 레일패스 이거 사기입니다….

시코쿠의 있는 모든 철도를 그냥 다 탈 수 있다는 게 정말 사기

이런 게 9천엔??

마츠야마 역 앞은 진짜 아무 것도 없어서 전차를 타고 좀 나와서

오늘의 혼밥

오늘 너무 많이 먹어서 내일 밥 안 먹어도 될 거 같아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